셀프 시대, 로봇 자동화 시스템도 셀프로 구현한다

igus® GmbH

igus® GmbH의 "셀프 시대, 로봇 자동화 시스템도 셀프로 구현한다"

다양한 기계에 자동화 솔루션을 제공하는 모션 플라스틱 기업 igus가 5축 다관절 로봇암 robolink D조립 키트를 새롭게 선보였다. 사용자 자체 구현이 가능한 조립 키트와 사전 완조립형, 각기 다른 2개 버전으로 로봇 공학 전문가가 아닌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다.

점점 더 많은 자동화 작업을 대체하고 있는 로봇의 판매량은 지난 해, 24만 5,000대를 초과하며 새로운 기록을 세웠다. 동시에 더욱 단순하면서도 저렴한 로봇 조립 키트 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도 크게 증가했다. igus는 이러한 트랜드에 맞춰 기존의 robolink D(이하 로보 링크)를 로봇 공학에 전문 지식이 없는 사용자도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모듈형 조합 로봇 키트로 새롭게 출시했다.
‘누구에게나 쉬운 로봇 공학 세계로의 진입‘을 제공 하겠다는 로보링크는 실제 다관절 암과 모터, 기어 박스로 단순한 구성과 빠른 설치 조립이 특징이며 무엇보다 바로 연결 가능한 상태의 완조립 암으로도 제공되기 때문에 사용자가 자체 자동화 시스템을 자유자재로 구현할 수 있다.

사용자의 선택, 셀프 구성 또는 사전 조립
5축 다관절 암과 함께 모터 및 기어 박스로 구성되는 모듈형 로보링크는 사용자가 설정하는 데로 다양한 로봇 작업이 가능해 탁월한 적응력으로도 평가가 높다. 로봇암은 플라스틱과 알루미늄 소재를 사용했으며, 모터와 조인트는 다양한 설치 크기로 결합된다. 이들을 연결하는 연결 시스템으로는 igus 스텝 모터와 로보링크 조인트(금속 연결 파트 포함)가 사용되는데 연결 부분 변경으로 중심 거리 수정이 가능하며, 시판되는 모터를 그대로 사용할 수도 있다. 제공되는 하중 지지 능력에 따라 사이즈를 구분해 소형은 최대 0.5kg, 대형은 최대 2.5kg의 하중을 지지할 수 있다.

제어 시스템을 포함한 일체형 로봇 완제품으로 사전 조립을 주문해도 된다. 사전 조립 주문 시 회전 운동, 각도 운동, 2축 스위블 암과 같이 해당 어플리케이션을 지정할 수 있으며 무엇보다 가볍고 쉬운 구성으로 로봇 제조 분야는 물론, 자동차 생산부터 의료 기술까지 모든 산업 자동화에 유용하다.

한편, 로봇 암의 구성과 사전 조립을 온라인에서도 주문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에서는 robolink 온라인 툴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모터 및 조인트 외에도 igus에서 생산하는 가동형 케이블 chainflex를 이용할 수 있으며 36개월 보증 서비스도 함께 제공된다.

더 많은 뉴스

에너지체인과 케이블 – 이들의 관계가 항상 조화로웠던 것은 아니다. 1980년대 후반, “유연성” 또는 “체인 적합성” 이라는 케이블을 실제로 에너지체인에 사용하면...
더 높은 속도와 하중이 가능해진 drylin ZLW 신규 버젼 출시

모션 플라스틱 전문 기업 igus가 신제품 drylin ZLW 모듈형...
독일 기업 igus가 설계한 E4.350은 특대형 케이블과 호스를 열악한 기후 환경으로부터 보호하는 초대형 에너지 체인으로 현존하는 플라스틱 체인 중 가장...
특수 디자인 된 연결 장치를 통해 RTG 컨테이너 크레인에 자동으로 연결 및 해지가 가능한 이구스 e로버 시스템, 광 케이블, 파워 및 데이터 케이블을 함께 사용할 수 있어 에너지 공급은 물론 안전한 데이터 전
최대 20% 비용 절감 및 신속한 가공을 위해 다양한 마찰최적화 소재의 환봉형, 플레이트 반제품을 재고로부터 발송 모션 플라스틱 전문가 이구스가 시간과 비용 절약은 물론 맞춤형 가공이 가능한
주소
Spicher Strasse 1 a
51147
Köln
Nordrhein-Westfalen
독일
사업 유형
제조업자
수출 지역
전세계
인증서
DIN EN ISO 9001
설립
1964
관리
Frank Blase
직원
1600

igus® GmbH 정보

이구스의 역사는 1964년 10월 15일 귄터 블라제에 의해 쾰른 근교의 어느 창고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초기 20년동안 이구스는 주문자 규격의 기계 부품을 생산하였으며, 1983년에는 프랑크 블라제가 이구스 고유 제품인 에너지체인과 엔지니어링 플라스틱 베어링의 기술 영업망을 구축하였습니다. 1985년 약 40 여명의 직원으로 시작한 이구스는 2014년 현재 전 세계에 2,150명의 임직원을 갖춘 회사로 성장하였습니다. 또한 이구스는 지속적인 투자와 함께 고유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금도 그 영향력을 전세계로 확대하고 있습니다.